cs center

아이와의 즐거운 추억만들기 함께 합니다.

REVIEW 상세내용
타보 베이직스텝 구입했어요~
2019. 08. 29

둘째낳고 디럭스유모차 사용하다가 9개월때 제주도여행가느라 휴대용유모차를 급하게 사게됐어요. 

 

그땐 휴대용유모차 어떤게 인기있고 좋은지 잘 몰라서(큰애랑 둘째 나이차이가 많아요. ㅜㅜ ) 걍 조카가 쓰던거랑 똑같은 브랜드로 사서 태웠는데요.

 

태우다보니 핸들링의 중요성을 알겠더라구요. 

타보유모차 구입전에 타던 유모차는 바퀴가 8개나 있는데도 불구하고 코너링(?)이 너무 안좋아서 바퀴에서 드드드득 소리가 나곤했어요. 휴대용이라 그런가보다하고 걍 태웠죠.

 

그러다가 조리원동기가 사용하던 타보유모차를 한번 밀어보고.. 깜놀~ 

진짜 부드럽게 잘나가더라고요. 

바퀴에 버터바른줄.. 

 

그래서 이미 유모차가 있는데 또 사야되는건가 엄청나게 고민하다가 앞으로 일이년 더태울껀데 유모차에대한 스트레스없이 내손목도 편하게 태워보자싶어 과감하게 구매했어요. 성능대비 가격도 크게 비싸지 않다는 생각도 들었구요.

 

평소 애기때문에 짐을 많이 싣고 다니게되는데, 

기존에 타던건 바구니가 네모반듯한 모양이라 

힙시트같이 부피가 좀 있는건 마구 우겨넣고 했거든요.

꺼낼때도 힘들었구요.

 

그런데 타보유모차는 바구니 한쪽면에 칙칙이(?)가 달려있어 부피 큰 물건 넣을때는 부직포를 떼고 펼친뒤 크고넓게 쓰면되니.. 짐 싣고 뺄때 너무 편해요~

 

그리고 기저귀가방이 무거워서(첫째, 둘째 짐들이 한가득이예요ㅜㅜ) 유모차에 고리달아서 걸고 다녔었는데요. 그럼 나중에 애기가 내리면 유모차가 가방무게때문에 뒤로 홀라당 넘어간적이 한두번이 아니였어요. 

애기안고 뒤집어진 유모차와 짐들 수습하느라 엄청 애먹었었죠.

 

이번에 타보 구입후엔 크고 무거운 기저귀가방 대신 작은 크로스백 하나 메고 다니고있어요. 

가방자체가 유모차 밑에 바구니의 부직포를 떼면 쉽게 실릴뿐만 아니라 차양막 앞뒤쪽으로 수납이 가능하니 유모차 자체에 온갖짐이 잔뜩실려 가방을 무겁게 따로 들고다닐일이 없어요.. 

 

그리고 보통의 다른 유모차들은 각도조절할때 

뒤에서 끈길이를 조절하거나, 당기는 손잡이 찾느라 정신없는데.. 

애는 졸립다고 울지, 애기태운 상태에서 유모차 뒤에 쪼그리고 앉아있으면 마음은 급하지.. 시트는 잘 안재껴지지.. 헬이었거든요. ㅜㅜ

 

그런데 타보는 시트각도조절버튼이 아기 머리맡에 있어서 졸리워서 우는아기 얼굴보며 달래면서 눕힐수 있어서 넘 좋았어요. 

 

그리고 애기가 점점 키가 커가면서 차양막에 자꾸 머리가 닿고, 잠이들어서 시트를 재끼고 태우게되면 차양막속에 메론하나 들어가 있는것마냥 애기머리가 차양막에 닿아서 이리뒹굴 저리뒹굴이었거든요. 

 

심지어 기존 유모차는 재우다보면 애기가 아래로 점점 내려가 발이 쭉 나와있어서 보는사람이 불안했었거든요.

타보는 엉덩이쪽이 각도가 더 깊이 들어가있다고 해야하나 암튼 애기가 밑으로 절대 흘러내릴일은 없겠더라구요.

 

이번에 유모차매장에서 타보 구매후 바로 펼쳐보는데 딱 드는생각이 어? 차양막 높이가 높네? 좋다! 이거였어요. 

역시나 애기머리가 닿지않아요. 6~7살까지도 뽕뽑고 태울수 있을것같아요.

 

암튼 저는 유모차 하나 바꾸고 삶의 질이 달라졌다 표현이 될지경입니다. 

 

타보유모차는 엄마마음을 정확히 아는것같네요.

아주 칭찬합니다~~ ^^

 

 

 

타보 베이직스텝 구입하자마자 민속촌에 놀러갔어요. T바가 있어 벨트메기 싫어하는 아기도 안정감있게 탭울수 있었네요.

 


차양막 앞뒤로 짐 바리바리 싣고 아래에도 한가득 들어가기때문에 어깨아프게 가방따로 안메고 다녔어요. 걍 주머니에 핸드폰이랑 카드한장 집어넣고 다녀서 엄청 편했네요~

 

 

저녁때가되니 아기가 잠들었어요. 시트각도를 애기얼굴보며 앞에서 조절할수있어 좋았고 애기가 점점 밑으로 흘러내려오지않아 좋았어요.

그리고 차양막에 아기상태를 확인할수 있도록 작은창이 있어요. 덮여있던 천을 들어서 애기깼나 잘자고있나 체크하기가 엄청 수월했어요. 천의 끝부분에 자석처리가 되어있어 힘들이지않고 고정도 잘되요. 기존에 쓰던건 지퍼로 열고 확인해야해서 불편했거든요. 

 

 

차양막도 길게 덮이니 아기가 푹 잘자더라구요.

 

타보 베이직스텝 강추할께요~^^

 

#타보유모차  #티지유모차  #휴대용유모차  #기내반입유모차 ​ 

 

본문 바로 가기

이전글
타보(TG) 이노스핀